편집: 2017.6.27 화 18:46
전체기사 안산뉴스 기획/특집 참여마당 사진/동영상뉴스
> 뉴스 > 스포츠
     
안산시 유소년야구단 ‘안타’
‘2017 스톰배 전국유소년 야구대회’ 유소년리그
전국 76개팀 1.000여 명 참가 대회서 준우승 차지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구플러스 네이버밴드
2017년 04월 21일 (금) 10:59:57 김석일 기자 mo33mo@iansan,net

   
 
안산시 유소년야구단(감독 이민호)2017 스톰배 전국유소년 야구대회에 참가해 준우승을 차지했다.

안산시 유소년야구단은 지난 318일부터 49일까지 주말을 이용하여 장충리틀야구장, 의정부회룡유소년야구장, 남양주시유소년야구장 등 총 5개 구장에서 치러진 2017 스톰배 전국유소년 야구대회에서 초등학교 고학년 위주의 유소년리그 백호리그에서 준우승하며 실력을 입증했다.
 
대한유소년야구연맹이 주관한 이번 대회는 초등학교 저학년과 고학년, 중학생 이상 등 나이별 6개 리그로 나눠져 진행됐으며, 전국 76개팀 1천여명의 선수가 참가했다.
 
안산시 유소년야구단은 야구를 좋아하는 7~13세의 지역 유소년 40여명이 자발적으로 모여 작년 10월에 창단한 팀으로, 단장인 안산시의회 송바우나 의원과 이민호 감독의 지휘 아래 야구 꿈나무로서 실력을 쌓아왔다.
 
특히 창단 1년이 되지 않은 상황에서 이번 대회 준우승을 차지하는 저력을 발휘하는 등 유소년야구의 새로운 강자로 자리매김 했다.
 
이번 대회에서 준결승전까지 상대팀을 압도하며 연승을 거뒀던 안산시 유소년야구단은 지난 9일 서울 장충리틀야구장에서 열린 서울 방배 팀과의 결승전에서는 26으로 석패했다.
 
이날 결승전에는 안산 유소년야구단을 응원하기 위해 윤성빈 안산시 야구소프트볼협회 회장, 김형섭 안산시 야구소프트볼협회 사무국장, 이태희 경기도 야구소프트볼협회 사무국장, 백기성 전 기아타이거즈 코치 및 스카우트가 경기장을 찾아 열띤 응원을 펼쳤고, 안산 중앙중학교 1학년 민지환 군은 이번 대회 우수상을 수상했다.
 
안산시 유소년야구단 이민호 감독은 아이들이 의기투합해 좋은 결과를 얻어내 대단하고 자랑스럽다앞으로도 안산시 유소년 야구단을 야구를 사랑하는 아이들이 운동의 즐거움을 만끽하며 체력을 키울 수 있도록 운영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안산시 유소년야구단은 초등학교 저학년 위주의 꿈나무리그에서도 매대회 4강 안에 드는 강팀들과 겨루면서도 1차전을 통과하는 성과를 거두기도 했다.
 
ⓒ 우리안산넷(http://www.ansansm.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코드를 클릭하면 새로운 글자가 나옵니다!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인터넷신문 등록번호:경기아00233 | 등록연월일:2009년 9월 11일 | 발행·편집인: 하학명 | 청소년보호책임자:인터넷팀
우)426-863  경기 안산시 상록구 이동 715-3 강우빌딩 601호 | 전화 (031)482-2111~4 | 팩스 (031)482-2115
Copyright 2009 우리안산넷.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ansansm.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