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진/동영상뉴스 포토뉴스
시의회, 청주 수해복구 지원 ‘구슬땀’
  • 우리안산넷
  • 승인 2017.08.01 19:31
  • 댓글 0
   
 

안산시의회 의원들이 수해를 입은 청주시를 방문해 수해 복구 작업 지원에 나서 실의에 빠진 시민들을 최근 위로했다.

이민근 의장을 비롯해 유화 기획행정위원장, 홍순목 문화복지위원장, 김동수 도시환경위원장, 윤석진, 이상숙, 성준모 의원은 의회사무국 직원들과 청주시 흥덕구 오송읍 호계리 일원을 찾아 수해 복구 작업을 벌였다.

의회는 이날 청주시의회로부터 복구지원 협조 요청이 옴에 따라 실의에 빠진 청주시민들을 위로하고 복구 작업 작업에 힘을 보태고자 지원을 결정했다.

의원 일행은 수해복구 작업 전 전주페이퍼 청주공장에서 청주시의회 측에 격려금 100만원과 구호물품을 전달한 뒤 두 팀으로 나눠 수해를 입은 농가에서 나온 폐비닐을 거두는 작업을 진행했다.

의원 일행은 농가 두 곳에 쌓여있던 1톤 트럭 14대 분의 폐비닐을 분리해 트럭에 실으며 비지땀을 흘렸다.

이날 지원은 안산시지역자율방재단 30여명도 함께 참여해 피해 복구 작업과 방역, 식사 제공의 봉사활동을 펼쳤다.

이민근 의장은 “안산시의회가 청주시를 걱정하는 시민들의 마음을 대신해 복구 작업 지원에 나선 것이다. 청주시민들이 정상적인 생활로 돌아갈 수 있도록 빠른 시일 내 피해 복구 작업과 지원이 원활히 이뤄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청주시는 7월 16일 시간당 90mm 넘는 폭우로 24명의 사상자와 42 가구 106명의 이재민이 발생했고 주택과 차량, 농경지 침수로 인한 피해 액도 734억원을 넘는 것으로 알려졌다.

우리안산넷  webmaster@ansansm.co.kr

<저작권자 © 안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리안산넷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