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안산뉴스 경기도
선감학원 희생자 유해발굴 용역 최종보고회 열어
  • 안산신문
  • 승인 2018.01.10 11:43
  • 댓글 0

경기도 선감학원사건 피해지원·위령사업위원회는 관련 전문가와 선감학원 생존자 등이 참여한 가운데 5일 최종보고회를 열었다.

6개월 동안 진행된 용역의 주요내용은 ▲선감도 분석과 기본현황 조사, 물리탐사 조사 ▲유해매장지 추정지 선정 ▲유해발굴과정에서 필요한 유해 감식과 보존대책 추진방안 ▲신원확인을 위한 희생자와 유가족 유전자 DB구축 방안 ▲추모공원 조성 등 희생자 추모사업 방안 등이다.

최종보고회는 용역 수행결과를 토대로 선감학원사건 희생자의 명예회복 과 위령 화해사업 방안 수립 추진방향에 대해 논의했다.

정대운 선감학원사건 피해지원·위령사업위원회 위원장은 “최종보고서를 바탕으로 희생자 유해 발굴을 위한 체계적인 추진방안 마련은 물론 추모사업 토대를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선감학원은 1942년부터 1982년까지 안산시 대부동 선감도에서 운영되던 청소년 감화시설로 아동·청소년에 대한 지속적인 인권유린이 발생한 시설이다.

안산신문  ansansm.co.kr

<저작권자 © 안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