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안산뉴스 경기도
시흥·안산 스마트허브 신교통수단 ‘트램’ 신청오이도역~안산·시흥스마트허브~한양대역 16.2㎞ 구간
  • 안산신문
  • 승인 2018.03.07 11:37
  • 댓글 0

경기도가 스마트허브 내 교통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도시철도망 구축계획에 안산·시흥스마트허브 노선을 2일 추가 승인신청 했다.

이는 지난해 1월 경기도가 국토교통부장관에게 승인 신청한 경기도 도시철도망 구축계획의 일환으로 승인될 경우 안산·시흥스마트허브에 수인선·소사~원시선·신안산선 등이 연계돼 인근 지역의 대중교통 접근성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안산·시흥스마트허브는 국가산업단지임에도 불구하고 열악한 대중교통 환경과 이로 인한 출퇴근시간대 도로교통량 증가, 주요 도로의 지정체, 불법주정차 등의 지속적인 교통문제를 안고 있다.

특히 배곧신도시와 시화MTV 개발 등으로 인한 인구유입으로 향후 극심한 교통난이 발생할 것으로 우려된다. 그동안 스마트허브 내 대중교통문제의 해결을 위해 국토부, 경기도, 시흥시, 안산시는 신교통수단 도입을 위한 협의를 진행했고, 지난해 10월 시흥시는 ‘정왕권 신교통수단 도입방안 사전타당성 조사용역’에 착수한 바 있다.

인근 전철역과 연계환승이 가능한 노선을 검토한 결과 오이도역(4호선·수인선 )~정왕동 주거지역~안산·시흥스마트허브~원시역(소사~원시선)~한양대역(신안산선)(연장 16.2km)으로 연결되는 트램 노선을 선정했다.

이로써 경기도 도시철도망 구축계획에 반영된 노선은 안산·시흥스마트허브 노선을 포함해 총 10개 노선으로 동탄도시철도, 수원 1호선, 성남1・2호선, 8호선 판교연장, 용인선 광교연장, 오이도 연결선, 송내~부천선, 위례~하남선 등을 포함하고 있다.

도 관계자는 “지난달 28일 트램 3법(도시철도법, 철도안전법, 도로교통법) 중 도로교통법이 최종적으로 국회를 통과함에 따라 7월 예정된 경기도 도시철도망구축계획에 대한 국토교통부장관의 승인이 이뤄질 경우 본격적인 건설에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박현석 기자>

안산신문  ansansm.co.kr

<저작권자 © 안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