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기도소식
‘경기 동네서점전’ 참가 지역서점 찾는다
  • 안산신문
  • 승인 2018.07.11 13:08
  • 댓글 0

 경기도는 금년도 ‘발견 ! 경기 동네서점전’에 참가할 지역서점을 오는 20일부터 31일까지 모집한다.

‘모든 것은 서점에 있다 ’라는 슬로건 아래 지난해 처음 시작한 ‘발견! 경기 동네서점전’은 대형 프랜차이즈와 온라인 서점에 밀려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동네서점을 살리기 위해 마련된 프로젝트다.

유명작가의 북콘서트, 시낭송 등 문화행사를 열어 동네서점이 지역주민의 퇴근길이나 저녁 무렵에 친근하게 들를 수 있는 문화공간의 역할을 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지난해 경기 동네서점전은 성남시 북바이북 , 고양시 미스터버티고 , 부천시 오키로미터북스토어 등 7개시 18개의 서점이 참가해 약 1천명의 관람객이 함께했다.

경기 동네서점전은 박준, 이병률, 은희경, 김연수, 은유 등 다양한 작가들이 참여했고 낭독극장, 동물드로잉, 바이올린공연 등 다채로운 행사가 함께 열렸다.

올해는 10월 13일부터 21일까지 진행될 예정이고 총 20곳의 서점과 함께 특별한 문화행사를 개최할 예정이다.
참가 희망 서점은 경기콘텐츠진흥원 홈페이지를 통해 온라인으로 접수하면 된다. 경기도 지역서점인증제를 통해 인증을 받은 서점은 가점을 받을 수 있다.

참가서점으로 선정되면 문화행사를 지원받아 개최할 수 있고 행사용 홍보물과 기념품 등을 제공받는다. 참가 서점주 대상 워크숍에도 참가해 다양한 정보를 얻을 수 있다.

안동광 경기도 콘텐츠산업과장은 “동네서점이 지역의 문화 공간 역할을 지속할 수 있도록 계속해서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경기도는 지역서점 활성화를 위해 경기콘텐츠진흥원과 함께 ‘경기도 책 생태계 활성화 사업’을 지난해부터 추진하고 있다. 경기도 책 생태계 활성화사업은 ▲동네서점 리모델링과 문화활동을 지원하는 ‘힘내라 ! 경기 동네서점’ ▲서점 창업을 준비하는 사람과 서점주의 역량강화를 위한 ‘경기 서점학교’ ▲중소 출판사 지원을 위한 ‘우수 출판콘텐츠 제작지원’, ‘경기도 올해의 책 선정’ ▲일반인 대상 책 출간 공모전인 ‘경기 히든작가’ 등이 있다.

안산신문  ansamsm.co.kr

<저작권자 © 안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