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안산뉴스 사회
자원봉사센터와 면마스크 5천개 제작
  • 안산신문
  • 승인 2020.03.26 08:59
  • 댓글 0

안산시는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안산시자원봉사센터와 함께 면 마스크 5천개를 제작해 저소득층 등 취약계층에 보급한다고 20일 밝혔다.
면 마스크 제작·보급은 공적마스크 5부제 시행 등 정부의 마스크 수급 안정화 대책으로 상황은 점차 나아지고 있으나, 여전히 마스크 확보에 어려움을 겪는 장애인, 홀몸어르신 등 저소득 취약계층을 돕기 위해 마련됐다.
면 마스크는 관내 4개 자원봉사단체(안산시흥맘모여라 박미경 회장, 자원봉사 아카데미 2기·4기 송영진·김정한 회장, 안산V나들목카페지기 강봉순 회장)의 후원금으로 재료를 마련해 안산시여성비전센터, 안산시세탁협회와 봉사자 가정의 재봉틀을 이용해 재능 나눔으로 제작된다.
면 마스크는 세탁해 재사용이 가능하며, 내부에 필터를 교체할 수 있어 오랫동안 사용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시는 제작을 마치는 대로 25개 동 취약계층 및 방역 자원봉사자 등 지역 내 마스크가 필요한 곳에 배부할 예정이다.
자원봉사센터 관계자는 “마스크 확보에 어려움을 겪는 시민들이 재사용 가능한 면 마스크로 마스크 부족 문제를 조금이나마 해소하는데 도움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윤화섭 시장은 “모두가 힘든 상황에서도 한마음 한뜻으로 나눔을 실천하는 지역 내 자원봉사자들에게 감사하다”며 “코로나19 감염 예방과 시민 건강증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안산시자원봉사센터는 홈페이지(www.ansan1365.or.kr)에 수제 면 마스크 만들기 동영상을 게시해 가정에서도 손쉽게 면 마스크를 만들어 사용할 수 있도록 홍보에도 앞장서고 있다.

안산신문  ansansm.co.kr

<저작권자 © 안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