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안산뉴스 정치
박순자 후보, 정책공약 발표와 정책간담회 열어“신안산선 조기완공과 첨단스마트산단 조성” 약속
  • 안산신문
  • 승인 2020.03.26 09:46
  • 댓글 0

박순자 (국회 국토교통위원장·미래통합당 단원을) 예비후보는 20일, 선거사무소 ‘든든캠프’에서 21대 총선 정책공약 발표와 정책간담회를 열고 “신안산선 복선전철 조기완공과 반월시화 첨단스마트산단을 조성해 사람이 몰려오고, 일자리가 넘치는 안산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박순자 예비후보는 “지난 총선에서 멈춰 섰던 신안산선 복선전철사업을 다시 추진하겠다는 안산시민과의 약속을 지켜냈다”며 “2024년 신안산선을 완공해 안산의 도시가치를 키우고 더 살기 좋은 안산을 만들겠다는 확고한 목표로 ‘2020년, 안산이 더욱 좋아집니다’를 다시 약속하며 선거에 임하고 있다”고 말했다.
박순자 예비후보는 이날 대표 정책공약으로 ▲신안산선 복선전철사업을 흔들림 없이 지켜서 2024년 조기완공하고, ▲반월시화산단을 첨단스마트산단으로 탈바꿈시켜서 청년들이 찾아오는 산업단지로 만들겠다고 발표했다.
박순자 예비후보는 “신안산선 복선전철은 2007년부터 모든 열정을 바쳐 시작했고 제 목숨처럼 되살려서 추진하고 있는 주민들의 소망을 담은 소중한 사업”이라며 “지난 총선에서 임기 내 착공의 약속을 지켰고, 정치생명을 걸겠다는 각오로 여성 최초의 국회 국토교통위원장의 역량을 발휘해 2024년 조기완공 목표를 차질없이 마무리 짓겠다”고 강조했다.
또한 박순자 예비후보는 국회 국토교통위원장으로서 지난해 2월 국토교통부가 추진하는 ‘스마트산단사업 선도단지’ 선정을 이끌어내 반월시화산단이 새롭게 거듭날 수 있는 전기를 마련했다.
박순자 예비후보는 “대한민국 중소제조업의 핵심인 반월시화산단은 스마트선도단지 선정으로 올해부터 오는 2022년까지 1,724억원의 정부지원을 통해 ‘첨단스마트산단’으로 새롭게 발전할 것”이라며 “반월시화 첨단스마트허브에서 미래먹거리산업의 젊은 일자리를 창출해 안산을 청년들이 일하고 싶어 몰려오는 곳으로 만들 것”이라고 약속했다.
박순자 예비후보는 아울려 “코로나19로 인해 중소기업들과 소상공인, 자영업 종사자를 비롯한 많은 영세상인들이 큰 어려움을 겪고 있어 선거운동을 줄여가면서 틈틈이 지역곳곳에 방역활동을 하고, 함께 대책을 고민하는 정책간담회 자리를 갖고 있다”고 덧붙였다.

안산신문  ansansm.co.kr

<저작권자 © 안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