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안산뉴스 사회
상록경찰서, 마스크 2700매와 손소독제 전달보안자문협의회와 함께 북한이탈주민에게
  • 안산신문
  • 승인 2020.04.01 17:17
  • 댓글 0

상록경찰서(총경 심헌규)는 최근 수도권 등 전국적 코로나19 확산으로 마스크 구입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탈북민들에게 도움을 주기위해 감염에 취약한 탈북청소년들이 단체로 거주중인 시설과 신변보호중 탈북민들에게 보안자문협의회와 함께 KF94 보건용 마스크 총 2700매와 휴대용 손소독제를 전달했다.
또한 직접접촉을 최소화하기 위해 독거노인, 임산부, 거동이 불편한 탈북민에게는 비대면(전화 후 문 앞에 놓고 가기 등)으로 전달하며 예방수칙 등을 알려주고 개인위생을 철저히 해줄 것을 당부했다.
탈북민 P씨는 “몸이 편치 않아 마스크 구입하러 약국에서 줄을 서 있을 수 없어 구입하기 힘들었는데 도움을 주어서 너무 감사하다”고 말했다. 
심헌규 경찰서장은 “이렇게 어려울 때 일수록 탈북민 등 사회적 약자들은 더욱 힘들다. 사회적 공동체가 무너지지 않도록 우리 경찰부터 더욱 세심하게 살펴보고 모두 같이 힘을 내 코로나19를 극복해나가자”고 말했다.

안산신문  ansansm.co.kr

<저작권자 © 안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