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우리동네 이야기
대부동, 1천100만원 온정모아 화재주민 전달주민들과 노인정, 새마을부녀회,어촌계, 직장동료 등 성금 마련
  • 안산신문
  • 승인 2021.01.13 16:34
  • 댓글 0

대부동 행정복지센터는 6일 저녁 23시경 단원구 대부남동에서 화재로 피해를 본 이재민에게 온정의 성금을 전달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화재로 주택 1동(약 90㎡)이 전소됐으며, 다행히 인명 피해는 없었으나 일가족 4명의 이재민이 발생했다.
이런 안타까운 소식을 접한 대부동 14통 주민 200만원, 노인정 200만원, 새마을부녀회 100만원, 어촌계 100만원, 직장동료 500만원 등 온정으로 모은 총 1천1백만원의 성금을 이재민에게 전달했다.
또한 대부동 행정복지센터는 대한적십자사에 긴급 구호물품을 요청해 전달했으며, 안산시에 긴급주거지원을 요청해 일가족 4명은 상록구 부곡동 소재 다가구 주택에서 임시거주하고 있다.
지난 8일에는 김준기 대부동장이 임시주거시설을 방문해 이재민들의 애로사항 및 건의사항을 청취했다.
김흥수 14통 통장은 “갑작스런 화재로 실의에 빠진 지역주민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을 주고 싶어 지역 유관단체들이 자발적으로 성금을 마련했다”며 “하루빨리 극복하여 일상의 생활로 복귀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김형식 대부동 노인회장은 “추운 겨울에 뜻하지 않는 화재로 상심이 큰 이재민들에게 위로의 말을 전하고 싶고, 지역주민을 조금이나마 돕고 싶은 마음에서 성금을 전달하게 됐다”고 말했다.
피해 이재민은 “생각지도 않은 대부동 주민들의 따뜻한 손길에 너무나 감사하고, 하루빨리 피해를 복구하고 복귀하여 앞으로 도움을 주신 분들께 꼭 보답하며 살겠다”고 말했다.
김준기 대부동장은 “지역주민들과 유관단체에서 이렇게 온정의 손길을 보내주시어 감사하고, 향후에도 이재민들이 빨리 일상으로 돌아올 수 있도록 가능한 행정적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안산신문  ansansm.co.kr

<저작권자 © 안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