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화성 함백산 추모공원 ‘개원’윤화섭 시장, 박은경 의장 등 지역 시.도의원 다수참석 ‘축하’
  • 안산신문
  • 승인 2021.07.14 16:12
  • 댓글 0

안산시민, 화장시설 16만원.봉안시설 개인당 기준 50만원 책정

안산시를 비롯한 화성.부천.안양.시흥.광명시 등 6개 지자체가 공동으로 추진한 ‘화성 함백산추모공원’이 지난달 30일, 개원식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다.
이날 화성 함백산추모공원 화장장 광장에서 열린 개원식에는 윤화섭 시장, 박은경 안산시의회 의장 등 6개시 시장 및 시의장을 비롯해 이재명 경기도지사, 6개 지역 국회의원, 도의원, 시의원, 숙곡리 주민 등 80여명이 참석했으며,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화성 On TV를 통해 온라인 생중계했다.
화성시 매송면 숙곡리 산12-5 일원에 총사업비 1천714억 원이 투입돼 30만㎡ 규모로 조성된 함백산추모공원은 ▲화장로 13기 ▲봉안시설 2만6천514기 ▲자연장지 2만5천300기 ▲장례식장 8실 ▲유택동산 ▲각종 편의시설이 설치됐다.
그동안 화장시설이 없어 수원이나 인천 등 다른 지역 화장장을 이용했던 시민들은 사망일 기준 6개월 이상 계속해서 시에 주민등록이 돼 있으면 저렴한 비용으로 화장장을 사용할 수 있게 됐다.
안산시민은 화장시설 16만원, 봉안시설은 개인당 기준 50만원으로 책정된 관내 요금으로 이용할 수 있으며, 장례식장과 자연장지는 관외 자격으로 이용할 수 있다.
다만, 수목장은 수목 활착에 충분한 기간이 필요함에 따라 내년 7월부터 사용할 수 있으며, 장례식장은 철저한 운영준비 및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올해 10월부터 운영할 예정이다.
추모공원과 국도39호선 연결도로인 함백교는 보강공사 추진에 따른 개통 지연으로 올해 8월1일 개통 예정이다.
특히 함백산추모공원은 안산시 사사동에서 차로 약 5분 거리에 위치하고 있어, 그동안 원거리 화장으로 겪었던 시민들의 시간적·경제적 불편이 해소될 것으로 기대된다.
윤화섭 시장은 “함백산추모공원 개원으로 시민들의 시간적.경제적 부담을 덜어 주는 것은 물론 고품격 원스톱 장사 서비스를 제공받게 될 것”이라며 “시민들이 이용하는 데 불편함이 없도록 6개 시와 지속적으로 협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학규 기자>

안산신문  ansansm.co.kr

<저작권자 © 안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