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안산뉴스 자치/행정
시화호조력발전소 인근 고무보트 사고관련 긴급 안전조치 현장에 안산시통합지원본부 설치…실종자 수색·추가 사고재발 방지 총력
  • 안산신문
  • 승인 2022.06.15 16:33
  • 댓글 0

윤화섭 시장 “실종자 수색 최선 다할 것…유사사고 발생하지 않도록 강화”

안산시는 시화호조력발전소 인근에서 발생한 레저용 고무보트 사고와 관련해 긴급 안전조치에 나섰다고 13일 밝혔다.
사고는 지난 12일 오전 9시쯤 A씨 등 3명이 타고 있던 레저용 고무보트가 시화호조력발전소 배수 중 빨려 들어가면서 발생했다.
사고 직후 A씨와 B씨는 현장 인근을 지나던 낚시 어선에 의해 구조됐으며, B씨는 의식이 없는 상태로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숨졌고, 실종된 C씨는 현재 수색이 진행 중이다.
시는 사고 즉시 경기도에 어업지도선 지원을 요청하고, 민간해양전문구조대와 함께 실종자 수색에 나섰다.
이와 함께 시화호 조력발전소 내 안산시통합지원본부를 설치하고, 평택해양경찰서 등 관련기관과 협의해 실종자 수색, 추가 사고 방지 등에 만전을 기할 방침이다.
윤화섭 시장은 사고 당일 현장을 찾아 시화호 조력발전소 인근에 해상 접근 금지 부표를 한국수자원공사와 협의해 확대 설치할 것을 지시하는 등 실종자 수색과 사고 재발을 막기 위해 대책을 논의했다.
윤화섭 시장은 “관계기관과 적극 대응해 추가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하는 한편, 실종자 수색에도 최선을 다하겠다”며 “유사한 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한 관리 감독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박현석 기자>

안산신문  ansansm.co.kr

<저작권자 © 안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