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정
안산식물원, 2년 만에 ‘재개장’국.도비 19억원 투입, 온실1개동과 관람데크 조성
  • 안산신문
  • 승인 2022.07.28 09:54
  • 댓글 0

안산시(시장 이민근)는 23일 성호공원 내 안산식물원 개장식을 열고 2년만에 시민들에게 개방했다.
이날 개장식에는 이민근 시장과 도의원, 시의원, 시민들이 참여해 개장을 축하하고 함께 식물원을 둘러봤다.
1999년 조성된 안산식물원은 피라미드 지붕형 열대식물원을 시작으로 2003년 남부식물원과 중부식물원을 추가로 운영해 왔으나, 코로나19로 인해 2020년부터 개방하지 못했다.
시는 미 개방기간 동안 국.도비 19억 원을 들여 온실 1개동(면적 858.5㎡)을 새롭게 증축하고 당종려나무 등 66종의 다양한 식물들이 있는 ▲힐링 정원 ▲다육식물원 ▲열매식물원 ▲허브식물원 등으로 꾸며져 있으며 2층에는 관람 데크가 설치돼 식물원을 한눈에 조망할 수 있다.
식물원을 둘러본 이민근 시장은 “평소에 보기 힘든 다양한 열대 식물을 재미있게 관람했다”며 “앞으로 안산식물원이 코로나19와 무더위에 지친 시민들에게 힘이 되어 주는 편안한 쉼터로 자리잡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안산식물원은 입장료와 주차료가 없으며, 하절기는 오전 9시에서 오후 6시까지, 동절기는 오전 10시부터 오후 7시까지 개방한다.

안산신문  ansansm.co.kr

<저작권자 © 안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