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안산뉴스 사람들
원미정 전 도의원, 경기복지재단 대표이사 ‘내정’“경기복지와 복지경기 실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
  • 안산신문
  • 승인 2022.10.27 10:00
  • 댓글 0
원미정 전 도의원

원미정 전 도의원이 경기복지재단 대표이사로 내정됐다. 김동연 경기도지사는 안산을 지역구로 3선 도의원을 지낸 원 전 의원이 경기복지재단 신임 대표이사로 내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12년 의정 활동 중 절반인 6년을 의회 보건복지위에서 활동한 원 내정자는 9대 전반기 보건복지위원장을 역임하고 더불어민주당 전국여성지방의원협의회 경기.인천권역 대표, 도의회 정보화위원회 위원장, 일자리특별위원회 위원장 등을 역임했다.
의회 인사청문회 검증 절차를 거쳐 김 지사가 원 내정자가 최종 임명여부를 결정하면 원 내정자는 경기복지재단 대표이사로 취임하게 된다.
원 전 도의원은 “그동안의 도의원 경험으로 경기도 복지 발전에 기여하고 싶다”며 “의정 활동을 하며 꿈 꿨던 복지국가 실현을 위해 관련 네트워크 활동을 이어온 만큼 경기복지재단의 발전과 도 복지정책 발전에 매진할 수 있는 기회를 갖고 싶다”고 말했다. <박현석 기자>

안산신문  ansansm.co.kr

<저작권자 © 안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