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안산뉴스 정치
김석훈 전 시장후보, 국민의힘 상록갑 조직위원장 ‘확정’4명의 후보 지원한 상록을 조직위원장은 해당자 없어 보류 
  • 안산신문
  • 승인 2022.12.29 14:23
  • 댓글 0
신임 김석훈 국민의힘 상록갑 조직위원장

국민의힘 단원을, 박순자 상고심 기각으로 사고지구당 ‘전환’

김석훈 전 안산시장 예비후보가 국민의힘 상록갑 지역구 조직위원장으로 확정됐다. 가장 치열한 후보군 양상을 보인 국민의힘 상록갑 지역은 김석훈을 비롯해 김정택, 이병길, 김동경, 박선호, 신영철, 이기학, 김지나, 김수진 등 10여명의 후보군이 형성돼 지난 15일, 면접을 본 끝에 29일, 조직위원장을 선정했다.
이번 선정과 관련, 김석훈 신임 국민의힘 상록갑 조직위원장은 “내후년 총선을 대비해 상록갑을 잘 이끌어 나가 반드시 승리할 수 있는 당협위를 꾸리겠다”며 “지역 주민들의 뜨거운 관심을 잘 받들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반면에 유화, 정희찬, 권오숙, 양진영 등 4명의 조직위원장 후보가 나선 국민의힘 상록을 조직위원장은 일단 보류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국민의힘 단원을 당협위원장인 박순자 전 의원은 29일,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상고심에서 징역4개월에 집행유예 1년을 선고한 원심이 확정되면서 단원을이 사고지구당으로 변경, 차후 조직위원장 공고에 들어갈 것으로 보인다. <박현석 기자>  

안산신문  ansansm.co.kr

<저작권자 © 안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