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정
상록구, ‘사사5지구’ 지적재조사사업 임시경계점표지 설치
  • 안산신문
  • 승인 2024.06.09 15:11
  • 댓글 0

상록구(구청장 이정숙)는 2024년 지적재조사사업 지구로 지정된 ‘사사5지구’(사사동 134-5번지 일원, 178필지) 내 임시경계점표지 설치 및 토지소유자 현장 입회를 지난달 21~30일 완료했다고 4일 밝혔다.
지적재조사사업이란 토지의 실제 현황과 지적공부가 집단으로 불일치 하는 불부합지를 바로잡고 1910년대 종이에 구현된 지적을 국제 표준의 디지털 지적으로 전환해 국민의 재산권 보호 및 국토의 효율적 관리를 꾀하는 국책사업이다.
이번 현장참관은 지적재조사 담당공무원과 한국국토정보공사가 사업지구 내에 상주하며 토지소유자 참관하에 임시경계점표지를 설치하고, 임시경계점 위치를 설명해 토지경계에 대한 토지소유자의 이해도를 높였다.
이정숙 상록구청장은 “「사사5지구」는 2025년 10월 사업완료를 목표로 추진하고 있으며, 이번 지적재조사사업을 통해 주민 간 경계분쟁 민원을 해소하고 재산권 보호에도 도움이 됐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이 상록구청장은 그러면서 “지적재조사사업은 2030년까지 추진하는 장기국책사업인 만큼 경계조정 협의 등 현장 중심의 지적재조사사업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안산신문  ansansm.co.kr

<저작권자 © 안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