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정
초고령화 시대 노인복지시설 건립 합리적 기준 마련해 미래 설계한다노인복지시설 10개년 중장기 건립계획 수립 용역 최종보고회 개최
  • 안산신문
  • 승인 2024.05.10 10:12
  • 댓글 0

안산시가 초고령화 시대 대비, 어르신들의 건강하고 행복한 노후생활을 위한 최적의 노인복지시설 건립을 위해 합리적 기준을 마련해 미래를 설계한다.
안산시(시장 이민근)는 지난 3일 시청 제1회의실에서 ‘안산시 노인복지시설 10개년(2023~2033) 중장기 건립계획 수립 용역 최종보고회’를 개최했다고 7일 밝혔다.
시는 지난해 6월 연구용역에 착수, 노인복지시설의 설치 및 건립에 대한 합리적 기준 마련과 예측 가능한 행정 수행을 위해 관련 데이터 자료수집 및 분석, 초점집단인터뷰(FGI)와 이용실태조사 등 다양한 의견을 수렴해 왔다.
이날 최종보고회에는 이민근 시장을 비롯해 시의원, 상록구·단원구노인지회장, 노인복지시설 기관장, 관련 전문가, 관계 공무원 등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연구용역 수행기관인 한국사회복지연구원 김숙향 책임연구원의 최종 보고에 이어 관련 전문가들과 질의응답 시간으로 진행됐다.
주요 보고 내용은 ▲GIS(지리정보시스템)등을 활용한 노인복지시설 현황 및 접근성, 공급 수준 분석 ▲타지역 노인복지시설(도시재생) 사례 ▲FGI 및 이용실태조사 결과 ▲자료수집 및 분석▲안산시 노인복지시설의 발전방안 제시 등이다.
시는 이번 연구용역 결과를 바탕으로 향후 안산시 노인복지시설 10개년 중장기(2023-2033) 건립계획 수립에 박차를 가한다는 방침이다.
이민근 시장은 “노인복지시설 10개년 중장기 건립계획의 궁극적인 목표는 어르신들이 건강하고 행복하게 노후생활을 보낼 수 있도록 최적의 시설을 제공하는 것”이라며 “여러 의견과 요구사항을 최대한 수렴해 체계적인 계획 수립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안산신문  ansansm.co.kr

<저작권자 © 안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