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진/동영상뉴스 사진뉴스
농협 장미령 과장, 보이스피싱 피해예방 감사장
  • 안산신문
  • 승인 2020.07.29 16:00
  • 댓글 0

NH농협은행 안산시지부는 28일, 장미령 과장이 단원경찰서(서장 김태수)로부터 감사장을 받았다고 밝혔다.
농협은행 관계자에 따르면 7월 22일 12시경 고객이 안산시지부에 내방해 자동화기기에서 인출한 6백만원외 2천1백만원을 추가 인출 요청했고, 자금용도를 묻자 타은행 대출금을 갚기 위함 이라고 답변했으며 계좌 송금을 하지 않고 현금으로 인출해 줄 것을 요구하는 고객의 대출사기 피해가 의심되어 고잔파출소에 금융사기 의심돼 신고했다.
고잔파출소 직원과 단원경찰서 지능범죄수사팀이 출동하여 고객에게 대출사기가 의심됨을 알리고 경위를 파악한 바, 은행 직원을 사칭하는 자로부터 고금리 대출금을 저금리로 대환 해주겠다며 대리인 계좌로 2천7백만원을 송금하라는 사기 전화를 받았다고 한다. 이에 예금업무를 담당하는 장미령 과장의 정확한 판단과 신속한 대응으로 보이스피싱 예방에 큰 공로를 세웠다
단원경찰서 김태수 서장은 보이스피싱 예방에 힘써준 NH농협은행 안산시지부 전직원에 감사인사를 전했으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관심과 협조를 부탁했다.
한편 NH농협은행 안산시지부 황준구 지부장은 “매월 사고예방 교육을 통하여 보이스피싱 등 금융사기 예방에 힘써왔으며, 갈수록 지능화 되는 금융사기범죄 예방과 고객의 소중한 재산 보호를 위해 앞으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현석 기자>

안산신문  ansansm.co.kr

<저작권자 © 안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