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안산그리너스FC, 안산 유스 출신 ‘이준희-손재희-김응열’ 영입
  • 안산신문
  • 승인 2024.01.25 10:07
  • 댓글 0

안산그리너스FC가 산하 18세 이하(U18) 유스팀 출신 이준희, 손재희, 김응열 3명의 신인선수를 영입했다.
안산그리너스 U18 출신이자 동갑내기(2004년생) 세 선수는 ‘2022년 GROUND.N K리그 U-18&17세 이하(U-17) 챔피언십’ 등의 대회에서 안산그리너스 U18을 창단 이후 구단 최고 성적을 이끄는데 일조하며 주목을 받아왔다.
이준희는 스피드와 테크닉을 골고루 갖춘 공격수로 빠른 스피드를 활용한 돌파 능력이 뛰어나다는 평을 받는다. 손재희는 오버래핑과 공격가담에 적극적이며 1대1 대인마크에 특화된 미드필더다. 슈팅과 경기를 읽는 패스가 좋은 선수로 평가받는다. 김응열은 왕성한 활동량을 보여주는 최전방 공격수로 빌드업이 탁월해 안산의 공격진에 활력을 불어넣어 줄 전망이다. ‘K리그 주니어 B 2021 전국 고등 축구리그(후반기 하위스플릿)’에서 득점력을 과시하며 두각을 나타냈다.
안산그리너스는 유소년팀에 지속적인 투자를 아끼지 않으며 프로선수 배출을 위해 부단히 노력해 왔다. 안산그리너스는 ‘유소년 디스커버리 시스템’(유소년 선수 발굴 및 육성시스템) 구축으로 효율성을 극대화하여 유소년 육성을 강조하고 있다.
이번에 영입한 세 선수 또한 안산그리너스 U18 출신으로 해마다 유스 출신 프로선수를 배출한 안산그리너스의 바통을 잇게 됐다.
김길식 단장은 “신인 선수들이 안산에서 잠재력을 펼치길 기대한다”며 “장기적인 관점에서 지역 출신의 좋은 선수들을 발굴해 내 안산을 대표하는 지역 스타가 나올 수 있도록 관심을 가지고 유스 선수들을 육성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안산신문  ansansm.co.kr

<저작권자 © 안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