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안산뉴스 경제
관내 제과업체와 ‘브랜드 빵’ 개발… 시제품 시식간담회
  • 안산신문
  • 승인 2024.03.28 09:01
  • 댓글 0

안산시(시장 이민근)는 지난 25일 안산시청에서 안산 브랜드 빵 개발 시제품 시식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26일 밝혔다.
안산시는 민선8기 공약사항 중 하나인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안산시 고유 관광상품 개발’의 일환으로 안산만의 특색을 지닌 안산 브랜드 빵 개발을 추진하고 있으며, 협약을 체결한 관내 4개 업소가 참여하고 있다.
이번 시식회에는 기존 협약업소 2개소(좋은아침, 데미안)와 안산쌀로 만든 빵을 안산시 특산물로 육성 제안한 1개소(라이슬리베이크&카페)가 참여했다. 이들 업소는 각각의 기술과 특성을 살려 ▲몽블랑 ▲포도쌀카스테라 ▲쌀크림치즈 포도빵 등 도합 3종의 시제품을 선보였다.
시는 이번 시식회에서 각 제품의 맛 품평을 통한 보완 사항 등을 반영해 오는 5월 ‘안산 브랜드 빵 개발 시제품 시식관’을 운영함으로써 시민에게 보다 완성도 높은 시제품을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이민근 시장은 “이번 시식회를 계기로 안산만의 특색을 지니면서도 소비자 입맛을 사로잡는 브랜드 빵 제품이 출시될 수 있도록 다년간의 축적된 노하우를 결집시켜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 시장은 이어 “안산만의 특색있는 새로운 먹거리 브랜드 개발이 도시 브랜드 이미지를 상승시키는 성장동력이 될 수 있을 것이라 믿는다”며 “브랜드 빵의 성공적인 상품화와 보급 확대를 위해 적극적인 홍보에 나서겠다“고 언급했다.

안산신문  ansansm.co.kr

<저작권자 © 안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