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안산뉴스 사람들
성포동 ‘희망이웃가게’ 1호점 현판식
  • 안산신문
  • 승인 2018.04.18 12:32
  • 댓글 0



상록구 성포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민간위원장 정희찬)와 훈장골(대표 신진섭)이 지역사회 나눔문화 확산을 위해 최근 성포동 희망이웃사업 후원 협약을 체결하고 희망이웃가게 현판을 게시했다.


이번 협약체결을 통해 훈장골은 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에서 추천하는 관내 저소득 계층에 쌀과 등 후원 물품을 제공하고 공공부문에서 지원이 어려운 가정에 별도 후원할 예정이다.


신진섭 훈장골 대표는 “오래전부터 이웃을 돕는 일에 관심이 많았는데 성포동 희망이웃사업에 참여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 희망이웃가게라는 현판에 걸맞게 사랑을 더하고 행복을 나눠 소외된 이웃이 없도록 더 나은 지역사회를 만드는데 솔선수범 하겠다”고 말했다.


정희찬 민간위원장은 “관내 어려운 이웃에게 훈훈한 나눔을 실천해 주는 훈장골과 협약을 맺어 기쁘다. 소외 계층이 없도록 복지 사각지대 발굴에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송순복 성포동장은 “어려운 경기에도 불구하고 소외된 이웃을 위해 따뜻한 마음을 전달하는 훈장골에 감사드린다. 이번 협약을 통해 함께 더불어 사는 지역사회를 만들기 위한 나눔문화가 확산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안산신문  ansansm.co.kr

<저작권자 © 안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