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기도소식
몽실학교 진로체험 만족도 ‘91%’
  • 안산신문
  • 승인 2018.07.11 13:09
  • 댓글 0

 
진로 직업체험 상반기 17회 1,376명 참여  경기도교육청(교육감 이재정)이 9일 상반기 몽실학교 ‘학교교육과정 연계 진로체험’ 운영 만족도가 91%에 이르는 것으로 조사됐다.

‘학교교육과정 연계 진로체험’은 도교육청이 진로와 직업에 대한 학생들의 다양한 체험 욕구를 충족시키고 많은 학생이 몽실학교의 교육시설을 이용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마련한 것이다.

진로체험은 올해 총 30회로 계획해 상반기는 4월 26일부터 6월 29일까지 17회에 걸쳐 학생 1천376명이 참여했고 하반기는 이달 4일부터 13회 1천385명의 학생이 참여할 예정이다.

상반기에 진행된 진로체험 주요 내용은 ▲청소년 방송국 ▲패션스타일리스트 ▲심리상담사 ▲사회복지사 ▲목공 ▲요리 ▲전통놀이 등 90여 과정이고 의정부, 동두천, 남양주, 연천, 고양 지역의 학생들이 참여했다.

한편, 상반기 진로체험 만족도 조사 결과 참여 학생의 91%가 매우 만족 또는 만족에 응답했다.
학생들의 선호도가 높은 과정으로 ▲조향사 ▲영상스튜디오 체험 ▲라디오방송 제작 체험 ▲쉐프 ▲목공예 ▲패션스타일리스트 등이고 학교에서 경험하기 어려운 직업 체험에 높은 만족도를 보였다.

이밖에 ‘진로체험 시간이 좀 더 많았으면 좋겠다’, ‘더 많은 진로체험을 할 수 있게 해 주세요’ 등 학생들의 다양한 제안이 있었다.

일선학교 교사들도 몽실학교의 다양한 시설과 학생들의 교육 요구를 교육봉사자와 연결하는 방식으로 진행한 것에 높은 만족도를 보였다.

도교육청 안창호 운영지원과장은 “상반기에 진행한 진로체험결과를 보완해 하반기에도 학교와 학생들의 교육적 요구에 부합하는 진로체험을 좀 더 내실 있게 진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안산신문  ansamsm.co.kr

<저작권자 © 안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