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안산뉴스 문화
안산시립국악단, 일본 고베 공연… ‘뜨거운 호응’문화교류 상징 ‘조선통신사’ 유네스코 등재 1주년 기념
  • 안산신문
  • 승인 2018.11.07 11:15
  • 댓글 0

 안산시립국악단(상임지휘자 임상규)은 조선통신사 유네스코 등재 1주년을 기념해 일본 순회공연을 하고 있다.
이번 공연은 한일 양국의 평화적 외교와 문화교류의 상징이었던 조선통신사를 재현하고 현대에 맞게 재조명하는 국악의 향연으로 펼쳐졌다.

3일 고베(神戶) 아트센터에서 처음으로 열린 공연에서는 약 500명의 고베 교민 뿐 아니라 현지인들로부터도 뜨거운 호응을 얻었으며, 이어 4일 세토우치에서 진행된 공연에서도 많은 관람객의 박수갈채를 받았다.

5일에는 교토(京都) 롬시어터홀, 7일에는 오카자키(岡崎) 오카자키홀 공연이 예정돼 있다. 국악단 관계자는 “두 공연 모두 교민과 현지인의 기대와 관심이 매우 높다”고 말했다.

한편, 국악단의 순회공연을 격려하기 위해 일본을 방문중인 윤화섭 시장은 공연에 앞서 박기준 주고베 대한민국 총영사와 간담회를 가졌다.
이 자리에서 윤 시장은 “안산시립국악단을 초청해주신 총영사관과 고베 민단 대표님들께 감사드리며 이번 공연이 앞으로 양 도시간 문화예술교류의 디딤돌이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안산신문  ansamsm.co.kr

<저작권자 © 안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