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피플 안산피플
로보캅순찰대원, 심폐소생술로 고귀한 생명구해김경이·최금란 대원, 폐지줍던 환자 살려내 … 단원서 감사장 수여
  • 안산신문
  • 승인 2018.12.19 12:24
  • 댓글 0

 아동범죄 예방을 위해 순찰 중이던 안산시 로보캅순찰대 대원들이 호흡곤란으로 쓰러진 시민을 심폐소생술로 살려내 감동을 주고 있다.

시에 따르면 지난 7일 오전 10시 20분경 단원구 선부중 인근에서 순찰 중이던 안산시 로보캅순찰대 단원지대의 김경이, 최금란 대원은 폐지를 줍던 A씨의 안색이 안 좋고 거동이 불편해 보이는 것을 발견했다.

A씨의 상태가 심상치 않음을 직감한 두 대원이 A씨를 집까지 데려다 주려 했으나, A씨는 갑자기 호흡곤란으로 쓰러져 의식을 잃었다.

위급상황에 대비해 정기적으로 심폐소생술 교육을 받았던 두 대원은 당황하지 않고, 곧바로 순찰복과 목도리를 벗어 쓰러진 A씨의 체온을 유지했으며 10여 분간 심폐소생술을 지속적으로 실시해 A씨의 의식을 회복시켰다. 또한 신속하게 119에 신고하여 현장에 도착한 구급차에 무사히 인계해 한 사람의 소중한 생명을 살릴 수 있었다.

이에 단원경찰서는 시민의 생명을 살린 김경이, 최금란 두 대원들의 공로를 인정해 17일 로보캅순찰대 단원지대를 방문해 감사장을 수여했다.

동료 대원들의 축하 속에 감사장을 전달받은 두 대원은 “정기적으로 시에서 실시한 심폐소생술 교육으로 귀중한 생명을 살릴 수 있어 기쁘다”고 소감을 밝혔다.

안산신문  ansansm.co.kr

<저작권자 © 안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