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안산뉴스 경제
안산시, 한국섬유소재연구원 분원과 유치 협약 체결윤화섭 시장 “근거리 밀착지원으로 섬유염색사업 재도약 박차”
  • 안산신문
  • 승인 2020.02.05 10:50
  • 댓글 0
윤화섭 안산시장(오른쪽 네 번째)이 4일 시청 제1회의실에서 열린 ‘한국섬유소재연구원 안산분원 유치 협약식’에서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안산시는 4일 안산시 섬유·염색산업의 재도약 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한국섬유소재연구원, 반월염색사업협동조합이 참여하는 ‘한국섬유소재연구원 안산분원 유치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시청 제1회의실에서 진행된 협약식에는 윤화섭 안산시장, 변성원 한국섬유소재연구원장, 구홍림 반월염색사업협동조합 이사장을 비롯해 관계자 10여명이 참석했으며 안산시 섬유기업 지원 및 섬유산업 발전을 위해 함께 협력해 관련 사업을 추진하기로 뜻을 모았다.
협약에 따라 시는 ‘섬유기업 현장기술돌봄이 지원사업’을 통해 안산분원 설치·운영 지원을 맡고, 한국섬유소재연구원은 ‘섬유기업 현장지원돌봄이 지원사업’ 수행을 위한 인력 배치·기술정보 제공을, 반월염색사업협동조합은 사무실 공간·관내 섬유기업 정보를 제공 등을 각각 맡기로 했다.
한국섬유소재연구원은 세계 최고 수준의 스마트·에코 융복합 섬유 전문 연구기관으로, 상온에서 염색하는 친환경기술로 표면 광택이 우수한 고감성의 니트 제조 기술과 고성능·고부가가치의 나노섬유, 메디컬섬유 등 융복합 섬유 제조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그동안 한국섬유소재연구원을 비롯한 섬유관련 주요 인프라(경기섬유종합지원센터, 원자재수급지원센터, 두드림패션지원센터 등)가 경기북부에 편중돼 안산시와 접근성이 크게 떨어지는 한계가 있어 윤화섭 시장은 민선7기 취임 후 관내 염색가공 등 기업 경쟁력 강화와 일자리 창출을 위해 염색연구소 유치를 적극 추진해왔다.
한국섬유소재연구원 안산분원은 반월염색사업협동조합 내 사무실이 4월중으로 설치돼 전문위원과 연구원 등이 근무하게 되며 ▲제품인증 및 신뢰성 평가 ▲시험분석 ▲애로기술 지원 ▲시제품 제작 지원 ▲R&D ▲니트라이브러리 구축을 통한 R&BD 등 기업지원 업무를 본격적으로 수행하게 된다.
한국섬유소재연구원 분원을 안산에 유치함에 따라 섬유소재 분야 전문 인력의 안산 상주로 섬유소재 관련 기업을 밀착 지원할 수 있게 됐으며, 침체된 안산시 섬유염색 산업이 우수한 기술경쟁력을 바탕으로 미래 선도 섬유기업으로 재도약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윤화섭 시장은 “‘기업과 공단이 살아야 안산이 산다’는 신념으로 이뤄낸 안산분원 유치가 안산의 섬유염색 산업이 기술 경쟁력을 확보하고 재도약 할 수 있는 기반이 되길 바란다”며 “시에서도 기업들이 경쟁력을 더욱 강화해나가고 더 많은 일자리를 만들어 갈 수 있도록 다방면에서 행·재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안산신문  ansansm.co.kr

<저작권자 © 안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