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G-스포츠클럽 유도부 중-김서연, 초-차현민 선수, 나란히 3위
  • 안산신문
  • 승인 2023.12.07 09:47
  • 댓글 0

안산시 G-스포츠클럽 유도부 김서연(중등부), 차현민(초등부) 선수가 수원시 경기도유도회관에서 열린 제47회 추계 경기도회장배 유도대회에서 나란히 개인전 3위를 차지했다.
안산시G-스포츠클럽 유도부에서 총 5명의 선수가 출전하여 3명이 8강에 진출하였으며, 그 중 김서연(중1) 선수가 준결승에서 김태흰(경기체중) 선수를 만나 조르기 한판 패로 아쉽게 –57kg 체급에서 3위를 차지하였으며, 차현민(초6) 선수는 4강에서 이은찬(금곡중) 선수를 만나 누르기 한판 패로 –90kg 체급에서 3위를 차지하였다.
안산시체육회 이광종 회장은 “우리 안산시에서 초등부와 중등부가 나란히 입상을 하는 쾌거를 이뤘으며, 이번 대회를 통해 선수들의 기량향상이 느껴져 매우 기쁘다”며, “앞으로 G-스포츠클럽 유도부의 밝은 미래가 더욱 기대되며, 그 기대에 부응할 수 있도록 선수들의 최상의 훈련여건과 환경을 만들기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하였다.

안산신문  ansansm.co.kr

<저작권자 © 안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