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안산뉴스 교육
단원청소년수련관, ‘단원광복특사’ 국가보훈부 장관상 수상
  • 안산신문
  • 승인 2024.02.08 09:57
  • 댓글 0

(재)안산시청소년재단(이사장 이민근) 단원청소년수련관(관장 최완열)은 2일 지난해 전국 145개 기관이 참여한 ‘2023년 보훈테마활동 공모사업’에서 우수 운영기관으로 선정되어 국가보훈부 장관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국가보훈부에서 주최한 ‘2023년 보훈테마활동 공모사업’은 국가를 위해 희생하거나 공헌한 분들의 숭고한 정신을 기억하고 선양하며 청소년의 나라사랑정신 함양을 위해 추진되어왔다.
4개 분야(▲독립 ▲호국 ▲민주 ▲공익수호) 전국 145개 기관이 참여한 이번 공모사업은 1차 서류심사와 2차 프로그램 결과 발표 및 전문가 심사를 거쳐 최종 8개 우수프로그램 운영기관이 선정되었고, 단원청소년수련관의 ‘단원광복특사(특별한 나라사랑)’는 장려상(훈격 : 국가보훈부 장관상)을 수상하게 되었다.
11세~13세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진행된 ‘단원광복특사(특별한 나라사랑)’는 청소년의 눈높이에 맞춰 나라사랑정신과 보훈정신을 널리 전파하는 내용으로 역사교육, 호국 보훈 콘서트, 공예활동, 무박2일캠프, 무궁화 축제 내 체험부스 운영 등으로 프로그램이 구성되었다.
특히 단원광복특사는 안산무궁화연대가 주최한 무궁화 축제 참여를 통해 시민들에게 우리나라의 국화 무궁화를 널리 알리는데 큰 기여를 했다는 점에서 높은 점수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최완열 단원청소년수련관장은 “처음으로 참여하게 된 공모사업에서 우수 한 성과를 얻게 되어 기쁘다”면서 “이번 수상을 통해 미래의 주역인 청소년들이 다양한 보훈활동을 통해 올바른 국가관을 확립하고 나라사랑정신을 함양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말했다.

안산신문  ansansm.co.kr

<저작권자 © 안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